GINGER GRANOLA

진저 그래놀라

\12,000 / 200g
삭제
쇼핑백 - 1,000원 추가

총 금액 0

배송 안내

인시즌의 제품은 주문을 받은 후 포장합니다. 시간적으로 여유있게 주문해 주세요.
주문 후 받으시기까지 평균 2~5일이 소요됩니다. 급하신 경우 따로 문의주세요 (02-6467-1117)
7만원 이상 - 무료배송, 7만원 미만 - 배송비 3,000원

 

<매주 월요일 발송이 진행됩니다!>

 

 

문 밖의 바람이 거세어질수록, 본능적으로 몸을 따뜻하게 만들어주는 음식을 찾게 된다.

그런 면에서 <생강>은 겨울에 가장 큰 힘을 발휘하는 식재료임에 틀림없다.

 

 


 

 

작물의 특성상 만지면, 손에 열이 오르듯이 입에 조금만 들어가면 순식간에 체온을 올려주기 때문이다.

그래서 겨울이면 어머님들이 몇 시간이고 달여 생강차를 끓이시는 것처럼,

외국의 연말 음료나 베이킹의 주재료 역시 생강이 일반적이다.

 

 

 

 

생강을 어떻게 먹으면 좋을까.

몸에 좋다는 것을 알아도 원체 맵고 독한 맛과 향 덕분에 엄마처럼 차로 끓여 마시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나같은 사람도 좀 더 편하게 생강을 먹고 마실 수 있도록, <생강시럽>을 만들기 시작했다.

 

 

 

 

국산 생강에 유기농 원당을 넣어 생강을 농축해 끓여낸 시럽은 밀크티 부터 진저에이드까지 다양한 음료 및 칵테일의 베이스로 활용된다.

생각보다 많은 요리에는 생강과 단 맛이 재료로 쓰이기 때문에, 요리의 양념이나 드레싱, 베이킹으로의 활용성도 탁월한 편.

머핀이나 파운드 케이크 같은 계열부터 쿠키나 그래놀라까지, 생강향을 제대로 입혀 준다.

 

 

 

 

사람마다 생강을 먹게되는 방법은 각기 다를 수 밖에 없다.

누군가는 생강 된장을 만들어 삼겹살을 굽고, 누군가는 차이티를 끓여마실 테니까.

다행히도 생강은 우리의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서 먹을 수 있는 다양한 활용성을 가졌다.

맛있는 케이크로 구워도 좋고, 단지 따끈한 우유에만 타 마셔도 좋다.

크리스마스 쿠키로 구워도 좋고, 그래놀라로 구워 매일의 아침을 따뜻하게 덥혀줘도 좋다.

 

 

 

 

그래놀라는 오븐으로 구운 시리얼의 한 종류를 말한다.

주로 재료가 되는 곡물과 견과류, 건과류를 함께 섞고, 시럽과 버터를 코팅하여 오븐에서 한 번 구워내기 때문에 다양한 맛이 나고,

그 맛이 우유에 은근하게 우러나게 된다.

 

 

 

 

 

겨울철 그래놀라로 추천하는 인시즌의 진저 그래놀라에는 다음과 같은 곡물들이 들어간다.

 

- 압착 귀리

- 볶은 현미, 율무, 수수, 보리, 통밀

- 호박씨, 생강칩, 생강호두정과

- 진저시럽과 앵커버터

 

 

우리나라에서 자란 건강한 곡물들을 구워 맛과 향을 끌어올린 뒤, 인시즌의 진한 진저 시럽과 버터를 넣고

오븐에서 구워내고 일일이 손으로 덖어 바삭한 식감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원래 생강은 그 자체만으로도 우유와 잘 어울리는 맛을 지녔기에 더욱 잘 어울린다.

겨울철이라면 우리의 아침을 따뜻하게 데워줄 수 있도록 진저시럽으로 구워 낸 그래놀라를 추천한다.

그 자체로도 우유나 요거트와 잘 어울리는 진저 그래놀라는 먹고 나면 몸 속부터 따뜻해지는 기분을 느낄 수 있으니까.

 





ginger spice

 

make you warm

당신의 몸을 따뜻하게

 

For your warm daily life

당신의 따뜻한 일상을 위해서.

 

Take your ginger spice as your daily habits

생강과 향신료를 즐겨 먹는 습관을 만들어 보세요.

 

The easiest way to warm up

가장 쉽게 당신의 체온을 1도 올려줄 수 있도록.

<매주 월요일 발송이 진행됩니다!>

 

 

문 밖의 바람이 거세어질수록, 본능적으로 몸을 따뜻하게 만들어주는 음식을 찾게 된다.

그런 면에서 <생강>은 겨울에 가장 큰 힘을 발휘하는 식재료임에 틀림없다.

 

 

 


 

 

작물의 특성상 만지면, 손에 열이 오르듯이 입에 조금만 들어가면 순식간에 체온을 올려주기 때문이다.

그래서 겨울이면 어머님들이 몇 시간이고 달여 생강차를 끓이시는 것처럼, 외국의 연말 음료나 베이킹의 주재료 역시 생강이 일반적이다.

 

 

 

 

 

생강을 어떻게 먹으면 좋을까.

몸에 좋다는 것을 알아도 원체 맵고 독한 맛과 향 덕분에 엄마처럼 차로 끓여 마시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나같은 사람도 좀 더 편하게 생강을 먹고 마실 수 있도록, <생강시럽>을 만들기 시작했다.

 

 

 

 

국산 생강에 유기농 원당을 넣어 생강을 농축해 끓여낸 시럽은 밀크티 부터 진저에이드까지 다양한 음료 및 칵테일의 베이스로 활용된다. 생각보다 많은 요리에는 생강과 단 맛이 재료로 쓰이기 때문에, 요리의 양념이나 드레싱, 베이킹으로의 활용성도 탁월한 편. 머핀이나 파운드 케이크 같은 계열부터 쿠키나 그래놀라까지, 생강향을 제대로 입혀 준다.

 

 

 

 

사람마다 생강을 먹게되는 방법은 각기 다를 수 밖에 없다.

누군가는 생강 된장을 만들어 삼겹살을 굽고, 누군가는 차이티를 끓여마실 테니까. 다행히도 생강은 우리의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서 먹을 수 있는 다양한 활용성을 가졌다. 맛있는 케이크로 구워도 좋고, 단지 따끈한 우유에만 타 마셔도 좋다. 크리스마스 쿠키로 구워도 좋고, 그래놀라로 구워 매일의 아침을 따뜻하게 덥혀줘도 좋다.

 

 

 

 

그래놀라는 오븐으로 구운 시리얼의 한 종류를 말한다.

주로 재료가 되는 곡물과 견과류, 건과류를 함께 섞고, 시럽과 버터를 코팅하여 오븐에서 한 번 구워내기 때문에 다양한 맛이 나고, 그 맛이 우유에 은근하게 우러나게 된다.

 

 

 

 

겨울철 그래놀라로 추천하는 인시즌의 진저 그래놀라에는 다음과 같은 곡물들이 들어간다.

 

- 압착 귀리(국산)

- 볶은 현미, 율무, 수수, 보리, 통밀

- 호박씨, 생강칩, 생강호두정과

- 진저시럽과 앵커버터

 

 

우리나라에서 자란 건강한 곡물들을 구워 맛과 향을 끌어올린 뒤, 인시즌의 진한 진저 시럽과 버터를 넣고 오븐에서 구워내고 일일이 손으로 덖어 바삭한 식감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원래 생강은 그 자체만으로도 우유와 잘 어울리는 맛을 지녔기에 더욱 잘 어울린다.

겨울철이라면 우리의 아침을 따뜻하게 데워줄 수 있도록 진저시럽으로 구워 낸 그래놀라를 추천한다.그 자체로도 우유나 요거트와 잘 어울리는 진저 그래놀라는 먹고 나면 몸 속부터 따뜻해지는 기분을 느낄 수 있으니까.

 

 



ginger spice

 

make you warm

당신의 몸을 따뜻하게

 

For your warm daily life

당신의 따뜻한 일상을 위해서.

 

Take your ginger spice as your daily habits

생강과 향신료를 즐겨 먹는 습관을 만들어 보세요.

 

The easiest way to warm up

가장 쉽게 당신의 체온을 1도 올려줄 수 있도록.